안녕하세요? 김주완입니다. 오늘 소개드릴 경남도민일보 후원회원은 문상환 님입니다.

문상환 후원회원은 노동운동가입니다. 현재 전국금속노조 미조직실장을 맡고 있으며 오랫동안 경남지부에서도 조직부장, 정책부장 등 상근간부로 활동해왔습니다.

마산에서 고등학교에 다니던 시절 87년 6월항쟁과 7·8·9노동자대투쟁 과정을 목격했고, 버스를 타고 당시 수출자유지역과 봉암공단을 지나는 동안 붙어있던 각종 펼침막을 통해 충격적 노동현실에 눈떴다고 합니다.

경남도민일보 지면평가위원회 회의 중 문상환 후원회원(맨 왼쪽)

대구에 있는 대학으로 진학했는데, 입학 때부터 노동현장에 갈 뜻을 품었고, 실제 졸업 후 작은 공장에 취업해 제관공이 되었습니다. 그렇게 8년을 현장노동자로 살던 중 2003년 동우기계에서 노동조합을 설립하고 해고되었습니다. 이후 지금까지 노동운동가로 살아오고 있습니다.

그는 “서울로 옮기고 나니 신문구독을 할 수 없어 소주 한 병 덜 먹는다는 생각으로 후원회원에 가입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금속노조 본조에 있다 보니 다른 지역 투쟁현장에 자주 가게 되는데, 그런 노동자의 투쟁을 보도해주는 지역신문은 거의 없더라”면서 “그런 점에서 경남도민일보는 어떻게 경영하고 있는지 걱정되는 신문”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오랫동안 경남도민일보 지면평가위원을 지내기도 한 분인데, 충고 한마디를 부탁하자 “충고라기보다는 종이신문 시장이 어렵다는데, 과연 살아남을 수 있을지, 그런 우려를 불식시킬 사업모델을 만드는 게 급선무”라고 말했습니다.

고맙습니다.
*후원방법 http://www.idomin.com/?mod=company&act=support
#나는_경남도민일보_후원회원입니다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김주완이 최근에 산 상품을 보여드립니다 : 아이폰용 USB 128GB / 오뚜기 햇반 / 중고 아이폰 A급
오뚜기 고시히카리... APPLE 새상품급... Apple 아이폰 ... Apple 아이폰 ...
글쓴이 : 김주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