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우리 딸이랑 함께 진해에 다녀왔습니다. 갈 때는 바다가 목적이었는데 가서는 산기슭에 머물렀습니다. 성흥사가 있는 진해 웅천 굴암산 자락입니다. 물론 바다에도 갔지만, 무슨 신항 만든다고 죄다 매립을 해버린 통에 제대로 된 바다가 없어서 방향을 바꾼 셈입니다.

성흥사 앞에서, 우리는 뜻밖에 좋은 구경을 했습니다. 생각조차 하지 않았던 벚꽃도 봤고, 산수유 향기도 취하도록 들이마셨습니다. 저는 몰랐는데, 먼저 향내를 맡은 우리 딸 현지가 아주 짙다고 일러줬습니다.

과연 그랬습니다. 초봄이라 벌 따위가 활동하기는 이른 편인데도, 이 녀석들이 많이 몰려나와 있었습니다. 향기도, 가까이서 오래 맡으면 머리가 어질어질해질 정도로 세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흥사 골짜기는 마을숲으로도 이름이 높습니다. 대장동 마을숲이라 해서 이른바 '자연 발생' 유원지입니다. 골짜기 그 많은 나무들 가운데 딱 한 그루, 이 친구만이 꽃을 활짝 피워 놓았습니다. 개울 맞은편 이 쪽에는 다른 어린 산수유 하나가 망울 터뜨릴 준비를 하고 있었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지에 어린 꽃망울, 터질 듯 말 듯한 이 사진은 우리 현지 작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서서, 성흥사 바로 아래 오른쪽으로 이어지는 탐방길에서는 아직 필 때가 멀었다는 벚꽃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나무가 키가 커서, 제가 현지 목마를 태우는 공동작업으로 사진을 몇 장 찍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 부녀는 가까이서도 사진을 찍었습니다. 멀리서 쳐다보는 즐거움도 크지만, 가까이서 들여다보는 재미도 작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지 울창한 이것은 현지 단독 작품입니다. 꽃망울 사진은 다른 사진과 마찬가지로 현지가 제 목마를 타고 찍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민터널 통행료 1000원과 아이스크림 사 먹은 값 1200원, 그리고 김밥과 라면 먹는 데 4000원, 모두 더해 6200원으로 누린 커다란 보람이었습니다.

김훤주(전국언론노동조합 경남도민일보지부 지부장)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김주완이 최근에 산 상품을 보여드립니다
아이몰 아이폰용 이동식 OTG 젠더 B타입 외장메모리 + C PIN 커넥터 + 5 PIN 커넥터 + 벨벳 파우치, 32GB 오뚜기 고시히카리... 아디다스 쿼드큐브 운동화 EH3096 유한킴벌리 덴탈 마스크, 50매입, 1개 샌디스크 iXpand Mini 아이폰 OTG USB, 256GB
글쓴이 : 김훤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