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에서 본 세상

월드 베스트 사기꾼들 수녀에게 사기치다

반응형

저는 그동안 STX중공업의 마산 수정만 진입과 관련해 여러 차례 글을 썼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쓸 텐데요, 핵심은 STX중공업 이홍주 상무를 비롯한 경영진과 마산시장 황철곤이 ‘WORLD BEST 사기꾼’이라는 데 있습니다.

사실을 적시하든 아니면 거짓을 적시하든 어쨌든 남의 명예를 더럽히기만 하면 명예훼손이 성립된다고 합니다. 저는 마산시장 황철곤과 STX중공업에서 저를 가만 놔두지 않기를 바랍니다.

여태 쓴 글은 이렇습니다. ‘마산서 벌어진 STX 사기극’(http://2kim.idomin.com/359), 주민 투표를 치르는 과정에서 친 사기와, 작업 공정을 줄여 속인 사기를 다뤘습니다. 알려진대로 마산시장 황철곤이 앞장섰지만 STX그룹도 같은 공범입니다.

‘손쉽게 파업할 수 있는 특권노조 탄생’(http://2kim.idomin.com/221)과, ‘노동조합의 민주주의와 신흥 재벌의 민주주의’(http://2kim.idomin.com/205)도 있습니다. 과반 못 되는 참여에 전체 45%만 찬성한 주민투표를 두고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주민 동의’라고 사기 친 내용입니다.

사기 당한 사람 가운데는 수녀들도 있습니다. 사기꾼한테 어떻게 당했는지, 폭력이나 협박은 없었는지 알아보려고 트라피스트수녀원에 갔다가 그럴듯한 풍경을 보고 쓴 글도 있습니다. ‘사람 다가가도 안 달아나는 수녀원 꿩’(http://2kim.idomin.com/313)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으로 남은 글은 경제 효과 부풀린 사기, 이주 보상을 비롯한 주민 지원 약속 사기 등을 담을 것입니다. 이들은 이처럼 주민 투표의 전제가 되는 모든 것을 사기 쳤습니다. 주민들을 속여 먹었습니다. 투표도 엉터리로 치렀습니다.

나아가 관변단체를 동원해 수정만 주민들을 협박하기도 했습니다. ‘반대를 위한 반대’만을 일삼는 ‘지역사회 발전을 가로막는 몹쓸것들’로 만들어버렸습니다. 사기 사건에 견주면 덜 중요하기는 하지만 저는 이 협박 사건도 다뤄볼 작정입니다.

이런 가운데, 월드 베스트 사기꾼들의 사기 행각을 담은 동영상이 제게 주어졌습니다. 트라피스트수녀원에서 재편집해 만든 CD를 제게 준 것입니다. 원작은 CJ CABLE NET입니다. 이성진이라는 기자가 보도를 했군요. 저랑은 가까운 사이랍니다.

화면에서는 황철곤이 앞장섰습니다. 그러나 마산시장 황철곤과 STX그룹의 관계는, 주범과 종범이 아닙니다. 공동 정범입니다. 오히려 황철곤은 행동대장 정도밖에 안 되고 STX그룹이 두목이라 해야 알맞겠군요. 

수정만 주민들은 사기꾼을 몰아내고 삶터를 지키기 위해 민주노총 경남본부에도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STX 계열 기업 노조들이 민주노총 소속이기 때문입니다. 눈여겨 볼 일입니다. 노동조합에 사회적 역할이 구체적으로 요구되기 시작했습니다.

월드 베스트 사기꾼들의 수정만 수녀 상대 사기 행각의 전말, 그 일부가 여기에 있습니다. 한 번 봐 주시죠.



김훤주(전국언론노동조합 경남도민일보지부 지부장)
반응형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