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저희 팀블로그 방문자가 50만 명에 도달했습니다. 김훤주 기자와 팀블로그를 하기로 했던 날이 2월 20일쯤이었으니, 약 두 달만에 달성된 셈입니다.

그 때 김훤주 기자와 "50만 명에 도달하면 술 한 잔 하자"고 약속을 했었습니다. 잊지 않고 전화가 왔더군요.

마산 신포동 해안가에 있는 해안횟집에서 도다리쑥국을 먹기로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멸치회입니다.


밥을 시키기 전에 봄의 진미인 멸치회도 입맛이 당기더군요. 미리 작은 거 한 접시를 시켰습니다. 생각보다 양이 많더군요.

맛있긴 했지만, 제가 원래 별로 좋아하지 않는 산초가루가 들어간 탓에 멸치 본연의 맛이 반감되는 듯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물 속에 도다리 두 토막이 숨어 있습니다.


드디어 메인메뉴인 도라리쑥국이 나왔습니다. 이건 제 입맛에 딱 맞더군요.

어떤 식당에는 들깨가루를 너무 많이 넣어 담백하고 구수한 맛을 반감시키는 쑥국도 있는데, 이 집은 향긋한 쑥 내음과 구수한 된장 맛, 시원한 도다리 맛을 충분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다리 살이 통통합니다.


반찬도 여러가지가 나오는데, 오늘 제 입맛에는 대구아가미젓갈의 칼칼한 맛이 잘 맞았습니다. 국물까지 쫙 비우고 나니 배가 너무 빵빵할 정도로 부르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구 아가미젓입니다.


서울 사람들은 이런 맛 즐기며 사는 지 궁금하네요. 도다리쑥국과 멸치회는 마산에서 아주 흔한 봄 음식입니다. 하지만 마산보다는 통영에서 훨씬 흔한 음식입니다. 몇 년 전 통영에 가봤더니 거기선 포장마차에서도 멸치회가 기본이더군요.

멸치회가 아직 입맛에 맞지 않는 분은 봄멸치 조림도 먹어볼 만 합니다. 생멸치를 갖은 양념에 뽀글뽀글 조린 후 상치 등 각종 쌈에 밥과 함께 싸먹는 맛이 죽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래기와 학꽁치입니다. 우렁쉥이도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안횟집 입구입니다.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김주완이 최근에 산 상품을 보여드립니다
아이몰 아이폰용 이동식 OTG 젠더 B타입 외장메모리 + C PIN 커넥터 + 5 PIN 커넥터 + 벨벳 파우치, 32GB 오뚜기 고시히카리... 아디다스 쿼드큐브 운동화 EH3096 유한킴벌리 덴탈 마스크, 50매입, 1개 샌디스크 iXpand Mini 아이폰 OTG USB, 256GB
글쓴이 : 기록하는 사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정희 2008.04.18 1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원에 산지 4년이나 됐는데
    도다리 쑥국 말만 듣고 한번도 못 먹어봤어요..ㅡ.ㅜ
    사진으로 보는 것도 이번이 처음.. 그냥 쑥국이랑 비슷한 거네요..^^;;

    친정이 수원인데,
    집에서는 쑥국을 먹은 적이 한번도 없었어요..
    창원에 와서 쑥국을 처음 먹어본다고 그랬더니
    주위 사람들이 다 놀라더군요..

    고향이 서울인 남편은
    어렸을 때 쑥국을 먹어봤다고 하던데..
    우리집만 그랬던건지.. ^^;;

    이제 쑥국도 좋아라 하고
    처음에 냄새만 맡아도 싫었던 방아나 산초가 들어간 음식도
    제법 잘 먹게 되고.. ^^
    이제 경상도 아지매가 다 된 거겠죠??

  2. Favicon of http://blog.daum.net/nihao 멋진그대 2008.04.18 2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500,000..

    1번 반찬과 국..
    맛있어 뵈네요..
    아우.. 배고파..

  3. Favicon of https://nowni.tistory.com 가별이 2008.04.18 2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메라 색감이 기가 막히네요. 투명한 색감이로군요..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200501101 달빛구름 2008.04.18 23: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완전 쑥국 매니아인데 ㅠㅠㅠ

  5. 2008.04.19 09: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네요.

  6. Favicon of https://waalk.tistory.com 뒤집힘 2008.04.20 0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0만 방문을 축하합니다.
    서울 올라와 아둥바둥 사는 저에겐 소울 푸드들입니다. 서울에선 사먹을 수도, 어디가서 얻어먹을 수도 없다는 걸 알고 염장지르신 거죠? 이 새벽에 잠못들고 입맛을 다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