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릴 때 산속을 헤메고 다니며 칡뿌리를 캐먹어보신 적 있나요? 제가 어릴 땐 칡뿌리가 아이들의 주요 군것질 거리였습니다. 또 칡의 새순을 떼어 껍질을 벗겨서 먹기도 했죠.

그런데 어찌된 일인지 칡꽃에 대해서는 별로 기억이 없네요. 향기도 어땠는지 생각나지 않고, 색깔과 모양도 알지 못했습니다.

마침 오늘 읽어야 할 책이 있어서 집 가까이에 있는 마산도서관을 찾았습니다. 산호공원 입구에 있는 도서관이라 아들녀석과 함께 공원을 한 바퀴 돌며 산책을 한 후, 도서관에 들어섰는데요. 도서관 3층 옥외휴게실에서 칡꽃이 흐드러지게 피어 있는 모습을 발견했습니다.


색깔은 자줏빛이었고, 모양은 총상(總狀)꽃차례라고 부르는, 긴 꽃대에 여러 개의 꽃이 붙어서 아래서부터 피어오르는 형상이었습니다. 향기도 은은하지만 참 기분을 맑게하는 냄새였습니다.

자세히 보니 벌도 날아들어 꽃을 탐하고 있더군요.

위 두 개 사진에서 벌 찾아보세요. ㅎㅎ

그렇습니다. 모든 식물은 다 꽃이 있는데, 저는 왜 칡을 생각할 때 칡뿌리나 칡넝쿨만 생각했을까요? 알고 보니 칡꽃을 말린 갈화(葛花)는 술독을 푸는 데에도 효과가 있다고 하는군요.

어쨌든 오늘 마산도서관에서 칡꽃을 본 것만 해도 보람이 있었습니다. 약간 늦은 점심을 먹은 후, 아들녀석과 인터넷실에 들어와 올립니다. 저는 또 책 보러 가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마산시 합포동 | 마산도서관
도움말 Daum 지도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김주완이 최근에 산 상품을 보여드립니다
아이몰 아이폰용 이동식 OTG 젠더 B타입 외장메모리 + C PIN 커넥터 + 5 PIN 커넥터 + 벨벳 파우치, 32GB 오뚜기 고시히카리... 아디다스 쿼드큐브 운동화 EH3096 유한킴벌리 덴탈 마스크, 50매입, 1개 샌디스크 iXpand Mini 아이폰 OTG USB, 256GB
글쓴이 : 기록하는 사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sapark.tistory.com/ 탐진강 2009.09.06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린 시절에 겨울에는 칡캐러 다니고 칡넝쿨은 커다란 가마솥에 넣어 노끈같은 것을 만들던 기억이 납니다.
    자주빛 칡꽃을 보니 반갑습니다.
    소중한 추억의 유산입니다.

  2.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t__nil_login=myblog 실비단안개 2009.09.06 22: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칡은 번식이 왕성하여 시골에서는 골칫거리로 여기는데, 칡꽃은 향기가 좋으며, 겨울철에 보치차 대신 칡뿌리를 우려 마십니다.

    엮인글 드릴게요.

  3. 2009.09.07 23: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