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산청에 갔다가 덕천강가에서 때죽나무를 발견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봄에는 하얀 꽃이 피고, 열매를 맺어 가을에 익는데, 여름동안 매달려 있는 타원형의 열매가 마치 스님들이 떼로 몰려 있는 듯하다고 하여 '떼중나무'로 불리워지다가 때죽나무로 바뀌었다는 설이 있다네요.

그런데, 이 열매에 에고사포닌이라는 독성이 있어, 이걸 돌로 빻아서 냇가의 물웅덩이 같은 곳에 풀어놓으면 물고기들이 마취되어 기절한다는군요. 덕천강가에 함께 갔던 서봉석 전 산청군의원(사진에서 머리를 숙이고 송사리를 잡고 있는 분)은 실제로 어릴 때 때죽나무 열매로 물고기를 잡곤 했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날 덕천강에서 실제로 실험을 해보지 못한 게 아쉽네요.

그런데, 이 때죽나무를 지난 화요일(22일) 전남 화순군 백아산 빨치산 비트 위에서도 발견했습니다. 산청 덕천강가의 그것보다 훨씬 큰 나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실비단안개 님이 제공해주신 때죽나무의 꽃입니다. 꽃도 참 예쁘네요. 순결해보입니다.


아래는 위키백과에 있는 쓰임새에 관한 설명입니다.

열매에 기름 성분이 풍부하게 들어 있어서 쪽동백나무 열매와 함께 동백나무가 자라지 않는 북쪽 지방에서 동백기름의 대용으로 썼다. 또, 열매나 잎 속에 작은 동물을 마취시키는 에고사포닌이라는 성분이 들어 있어서 간단히 물고기를 잡는 데도 썼다. 열매나 잎을 찧어 물 속에 풀면 물고기가 순간 기절해 버린다.

에고사포닌은 물에 풀면 기름때를 없애 주어서 세제가 없던 예전에는 때죽나매 열매를 찧어 푼 물에 빨래를 했다고 한다. 동학 혁명 때 무기가 부족하자 농민들이 총알을 직접 만들어 쓰면서 때죽나무 열매를 빻아 화약과 섞어 썼다고도 한다.

또 민간에서는 꽃을 인후통이나 치통에, 잎과 열매는 풍습(風濕)에 썼다. 아주 크게 자라지는 않아서 목재로 사용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

농기구의 자루 따위를 만드는 용도로 주로 쓰는데, 제주도에서는 특별히 때죽나무 가지를 띠로 엮어 항아리에 걸쳐놓고 빗물을 고이게 해서 정수하는 데 썼다. 목재는 세포의 크기와 배열이 일정하여 나이테 무늬마저 보이지 않을 정도로 곱다.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김주완이 최근에 산 상품을 보여드립니다
아이몰 아이폰용 이동식 OTG 젠더 B타입 외장메모리 + C PIN 커넥터 + 5 PIN 커넥터 + 벨벳 파우치, 32GB 오뚜기 고시히카리... 아디다스 쿼드큐브 운동화 EH3096 유한킴벌리 덴탈 마스크, 50매입, 1개 샌디스크 iXpand Mini 아이폰 OTG USB, 256GB
글쓴이 : 기록하는 사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uldackcamera.tistory.com 불닭 2008.07.25 17: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저런 나무도 있네요 ㅋ 열매가 독이있다니 ㅎ 먹으면 일나겠죠? ㅋ

    • Favicon of https://100in.tistory.com 기록하는 사람 2008.07.25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람이 위험할 정도로 독성이 강하진 않은가 봅니다. 약용으로도 쓴다니까요.
      그런데 태울 때 연기가 안 나는 나무로도 유명하다니, 과거 빨치산이 이 나무를 이용해 밥을 해먹지 않았을까 하는 추측도 해볼 수 있겠네요.

    • 두주불사미추불문 2008.07.26 1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렷을때 어른들을 따라 물고기를 잡던 기억이 있습니다
      아마도 때죽나무 보다는 흔한 싸리나무로 밥을 해먹지 않았을까요
      싸리나무 연기는 위로 올라가지 않고 바닥에서 흩어진답니다

  2. Favicon of http://lifedaegu.com JK 2008.07.25 1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기억해 뒀다가, 나중에 한번 써먹어 봐야 겠네요. ^^

  3. 2008.07.25 17: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ftk.idomin.com 상큼한 김선생 2008.07.25 1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SS로 보다가 갑자기 오타가 눈에 확 들어오네요 ^^;
    위키디피아 -> 위키피디아
    그냥 위키백과라고 하시면 안될까요? ^^;

    '제주도에서는 특별히 때죽나무 가지를 띠로 엮어 항아리에 걸쳐놓고 빗물을 고이게 해서 정수하는 데 썼다'는데 제주 살면서 한 번도 본 적이 없습니다. 제 부모님 세대 정도나 겪어 봤을 것 같아요. 나중에 부모님께 전화드려서 여쭈어 봐야겠어요. 점점 도시화 되어가면서 그런 것들이 많이 사라지는 것이 안타깝네요. 아 괜히 또 고향 생각납니다ㅠ

  5. 2008.07.26 16: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6. lostel1024 2008.08.11 1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빨치산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