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도지사 보선

야권 경남지사 후보 단이화 직전 풍경 11월 23일 MBC경남 라디오 광장에서 김상헌 기자랑 제가 주고받은 이야기입니다. 김두관 전직 도지사 중도 사퇴로 치러지게 된 보궐선거에서 보지사 야권 후보 단일화를 둘러싸고 벌어진 첫 줄거리들입니다. 이런 과정을 거쳐 야권 후보는 민주통합당 공민배 후보가 사퇴하고 이병하와 권영길로 단이(2)화돼서 여태까지 선거운동이 벌어져 왔는데요, 그럼에도 후보 단일화 불씨가 여태 꺼지지 않고 있습니다. 지금 상황을 보면 단일화 방식을 둘러싸고 다툼이 있는데 어쨌든 투표일 전에 한 쪽이 사퇴하지 않겠느냐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 부분 단일화가 아닌 그냥 단이(2)화 김상헌 : 지금 도지사 보궐 선거에 나서는 야권 후보들의 단일화가 한 고비를 넘은 것 .. 더보기
경남서는 19일에 도지사도 뽑습니다 9월인가부터 제가 라디오 방송에 고정 출연하고 있습니다. 금요일마다 저녁 6시 30분 전후해서 MBC경남에서 내보내는 '라디오 광장'인데요. 언제나 그렇게 하지는 않지만 대체로 해당 한 주에 쟁점이 되거나 관심을 끌었던 사안 가운데 하나를 골라 이리저리 둘러보는 프로그램입니다. 저는 여기서 지역 방송인만큼 지역 사안을 다루려 합니다. 서울 또는 수도권에서 일어나는 일로 지역 방송 시간을 잡아먹고 싶지는 않아서요. MBC경남의 김상헌 기자와 얘기를 주고받는 식으로 진행되는데요, 먼저 지난 7일 있었던 방송 원고를 여기 올려봅니다. 대선에 가렸어도 나름 눈길 끄는 경남 도지사 보선 김상헌 :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12일 제18대 대통령을 뽑는 투표와 함께 치러지는 우리 경남의 도지사 보궐선거에 대해 한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