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장자연

2화. 장자연 사건 부실수사는 왜? (후마니타스)의 작가 서형이 이번엔 조현오를 만났다. '노무현 전 대통령 차명계좌 허위발언'으로 징역을 살고 나온 바로 그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다. 그는 지난 2010년 3월 서울지방경찰청장으로 재직 중 한 강연에서 "노 전 대통령이 사망하기 전날 10만 원권 수표가 입금된 거액 차명계좌가 발견됐지 않습니까, 그것 때문에 뛰어내린 겁니다"라고 발언, 사자명예훼손혐의로 징역 8개월형을 받았다. 서형 작가는 사법피해자 취재를 전문으로 해왔다. 취재 중 조현오 전 청장의 다른 면에 대해 듣게 되었고, 그의 진면목을 취재해보고 싶었다고 한다. 그러나 이미 '조현오'라는 이름 석자는 차명계좌 발언 하나만으로 많은 국민들에게 '공공의 적'이 되어 있는 사람. 이명박 정부의 경찰청장이었다는 것으로도 다른 쪽 진영에선.. 더보기
1화. 조현오 전 경찰청장을 만나다 (후마니타스)의 작가 서형이 이번엔 조현오를 만났다. '노무현 전 대통령 차명계좌 허위발언'으로 징역을 살고 나온 바로 그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다. 그는 지난 2010년 3월 서울지방경찰청장으로 재직 중 한 강연에서 "노 전 대통령이 사망하기 전날 10만 원권 수표가 입금된 거액 차명계좌가 발견됐지 않습니까, 그것 때문에 뛰어내린 겁니다"라고 발언, 사자명예훼손혐의로 징역 8개월형을 받았다. 서형 작가는 사법피해자 취재를 전문으로 해왔다. 취재 중 조현오 전 청장의 다른 면에 대해 듣게 되었고, 그의 진면목을 취재해보고 싶었다고 한다. 그러나 이미 '조현오'라는 이름 석자는 차명계좌 발언 하나만으로 많은 국민들에게 '공공의 적'이 되어 있는 사람. 이명박 정부의 경찰청장이었다는 것으로도 다른 쪽 진영에선..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