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 사는 아는 사람 한 명한테서 금방 문자가 하나 왔습니다.

"내일 김두관 찍을 거지요? 인천서 경남도지사 선거운동하는 중. 여긴 하나두 잼 없어 한나라당 애들이 모두 촐싹거리니까".

곧바로 "예" 하고 대답을 보내기는 했지만 참 기분이 거시기했습니다.

이명박 정부가 한나라당을 통해 내려보낸 낙하산이라는 평을 받고 있는 이달곤 후보를, 경남에서 나고 자란 김두관 후보가 충분히 이겨내지 못하는 현실이 서글픈 것입니다.

게다가 집권여당 한나라당의 김무성 원내 대표가 경남에 와서 경남의 청년 유권자를 일러 '아 새끼'라 막말을 하고 이달곤 후보가 떨어지면 "경남에 예산 지원을 안 하겠다"고 협박까지 했습니다.


특히 "예산 지원" 운운은, 한나라당의 정치하는 수준이, 지역의 필요나 발전에 따라서가 아니라 친하거나 친하지 않거나에 따라서 하는 정도밖에 되지 못함을 보여주는 증표라 할 수도 있습니다.

공공의 영역인 나라 예산을, 마음 내키는 대로 써도 되는 개인의 주머닛돈 정도로 여긴다는 증표이기도 합니다.



이런데도 이달곤 후보가 당선된다면, 경남 사람들은 그야 말로 어디 가서 경남에 산다는 말을 하기가 억수로 부끄럽게 될 것입니다.

한 마디로 쪽 팔리게 생겼습니다. 과연 어떻게 해야 좋을까요? 

김훤주
부러진 화살
카테고리 정치/사회
지은이 서형 (후마니타스, 2009년)
상세보기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김주완이 최근에 산 상품을 보여드립니다
아이몰 아이폰용 이동식 OTG 젠더 B타입 외장메모리 + C PIN 커넥터 + 5 PIN 커넥터 + 벨벳 파우치, 32GB 오뚜기 고시히카리... 아디다스 쿼드큐브 운동화 EH3096 유한킴벌리 덴탈 마스크, 50매입, 1개 샌디스크 iXpand Mini 아이폰 OTG USB, 256GB
글쓴이 : 김훤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장영철 2010.06.01 1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지사 7번을 찍으면 상식이 통하는 건강한 경남이 됩니다.

  2.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t__nil_login=myblog 실비단안개 2010.06.01 19: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진해와 창원 돌아 다녀도 김두관 후보를 만나지 못했습니다.
    하여, 문성현, 박종훈 후보 선거원들에게만 힘껏 손을 흔들어 주었네요.

    낙동강을 지키고 경남의 자존심을 지키는 길은 이미 답이 나와 있습니다.
    김두관 후보 화이팅ㅇ~

  3. 웃기네요 2010.06.01 2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여간 빨갱이는 선동하는데 최고라니까.

  4. 리나맘 2010.06.01 2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남,,, 기대됩니다. 옮바른 선택을 하시길 ~~~

  5. 보라매 2010.06.03 05: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쪽 팔리는 일은 없고 자부심을 느끼셔도 되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