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새로운 기인이 한 명 탄생했다. 건국대병원 의사라는 이용식 교수 이야기다.

그는 "물대포를 맞고는 두개골이 깨지지 않는다"며 자신이 직접 물대포를 맞는 실험을 해보겠다고 공언했다.

그의 황당한 주장에 한 외과의사가 이런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똥인지 된장인지 찍어봐야만 아는 사람은 멍청한 것일뿐. 저런 놈과 동시대에 같이 의사질한다는 것이 심히 부끄럽습니다. 에라이!"


카카오톡으로 친구맺기

오뚜기 맛있는 밥,... 오뚜기 고시히카리... APPLE 새상품급... Apple 아이폰 ... Apple 아이폰 ...
글쓴이 : 김주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ㅎㅎ 2016.10.31 1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연할때는 왜 불참했는지 ㅎㅎ 주둥아리만 살아가지고.

  2. 거짓과협박 2016.11.05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끝없는 협박 속에서도 진실을 밝혀 주신
    이용식교수님께 감사 드립니다
    과학적검증을 피해 시체를 땅에 묻지만
    진실마저 묻진 못합니다
    빨간우비가 안 죽였다고 발버둥 칠수록
    진실은 더욱 수면 위로 나옵니다
    그리고 필자가 의사인지 협박전문
    댓글부대원인지 검증이 안 되네요
    지금은 거짓과 협박이 판치는 시국

  3. 의인 이용식 교수님 만세 2016.11.15 0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시대의 진정한 의인 이용식 교수님 만세!
    진실을 가리고 폭도놈들끼리 사람을 죽인 것을 가리려고
    부검을 거부하며 진상조사를 속인 나쁜 놈들이 대한민국에 수만명!
    나쁜놈들의 갑질횡포에 자신을 다 희생하신 용자 이용식 교수님!
    대한민국은 이제 망했습니다.
    예수님같은 분을 희생양으로 삼고 있으니 말입니다.

  4. 이거 판독나오던데 2016.11.23 0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저땐저랬군아 몇일안지난거같은데 증거 확실한증거영상나와서 봤는데 빨간우비쓴사람은 그냥 백남기씨도와줄려고 했던건다 막살인자로 만드는거보니깐 진짜 소름돋는다 댓글보니깐 마녀사냥이 이래서 나왔다는걸 느꼇습니다 으 소름..이용식교수님.. 마녀사냥 자제좀...

  5. 암행어사 2016.12.04 1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가.. 물대포 맞아 병사로 죽겠다더니.. 아직까지 왜 살아있냐... 빨리 물대포 맞아라.. 병신아...
    저런게 의사라고.. 요즘은 물의 수압으로 철판을 자르고 있는 시대인데.. 그런 상식도 없는게.. 건국대학병원 똥칠이나 하고..